“Kimchi Pancake'(김치 팬케이크) 아닌 ‘Jeon'(전)!”…반크, 한식 명칭 알리기 캠페인 전개

김치박물관입력 2018-07-06

식품업체들이 내놓은 ‘김치전’ 상품의 영문명을 ‘Kimchi Pancake'(김치 팬케이크)에서 우리말 발음 그대로인 ‘Jeon'(전)을 사용하자는 캠페인이 전개됩니다.

사이버 외교사절단 반크는 오늘(4일) Pancake가 아닌 Jeon을 사용하자는 ‘한식 명칭 바로 알리기’ 캠페인을 전개합니다.

반크가 최근 국내 마트 등에서 판매하는 ‘김치전’ 제품의 영문표기를 조사한 결과 오뚜기, 사조 등 대부분 식품업체는 영문 명칭을 ‘Jeon’이 아닌 ‘Pancake’으로 표기하고 있습니다.

박기태 반크 단장은 “한국에서 생산, 판매되는 상품마저 외국 음식의 명칭을 붙일 필요가 있느냐”고 지적했습니다.

그러면서 농림축산식품부가 지난 2009년 마련한 외국어 표기안을 제안했습니다.

당시 문화부, 외교부, 한국관광공사, 국제교류재단 등 관련기관이 함께 추진하고 국립국어원의 로마자 표기 자문과 음식·조리·외국어 전문가로 구성된 전문가위원회의 검토 작업을 거쳐 완성한 표기안에 따르면 김치전은 ‘Kimchijeon’, 김밥은 ‘gimbap’, 김치볶음밥은 ‘kimchi-bokkeumbap’입니다.

반크는 일본을 예로 들었습니다.
일본이 ‘스시’, ‘라멘’ 등 고유 명칭으로 홍보 일본 문화를 알렸다며 ” ‘Jeon’을 한국 문화와 연결해 자연스럽게 알리는 것이 필요하다”고 주장했습니다.

반크는 상품명 영문표기를 ‘kimchiJeon’으로 하되 영어로 ‘팬케이크와 유사하다’는 내용을 설명에 넣는 방식을 채택해 달라고 식품업체에 건의할 계획입니다.